칼럼 인생의 짐/김병철(CA) 제공

2017.07.23 17:07

원방현 조회 수:22

☆인생의 짐☆
김병철(CA) 제공

 

“지고 가는 배낭이 
너무 무거워 
벗어버리고 싶었지만

 

참고 정상까지 올라가 
배낭을 열어 보니 
먹을 것이 가득했다” 

 

인생도 
이와 다를 바 없습니다.

 

짐 없이 사는 사람은 없습니다. 

사람은 누구나 
이 세상에 태어나서 

저마다 
힘든 짐을 감당하다가 
저 세상으로 갑니다. 

 

인생 자체가 짐입니다. 

가난도 짐이고, 
부유도 짐입니다. 

 

질병도 짐이고, 
건강도 짐입니다. 

 

책임도 짐이고, 
권세도 짐입니다.

 

헤어짐도 짐이고, 
만남도 짐입니다. 

 

미움도 짐이고, 
사랑도 짐입니다. 

 

살면서 부닥치는 일 중에서

짐 아닌게 하나도 없습니다.

 

이럴 바엔 
기꺼이 짐을 짊어지세요. 

 

언젠가 짐을 풀 때 
짐의 무게만큼 
보람과 행복을 얻게 됩니다.

 

아프리카의 어느 원주민은 
강을 건널 때
큰 돌덩이를 진다고 합니다.

 

급류에 
휩쓸리지 않기 위해서랍니다.

 

무거운 짐이 
자신을 살린다는 것을 
깨우친 것입니다.

 

헛바퀴가 도는 차에는

일부러 
짐을 싣기도 합니다.

 

그러고 보면 
짐이 
마냥 나쁜 것만은 아닙니다. 

 

손쉽게 들거나
주머니에 넣을 수 있다면 
그건 짐이 아닙니다. 

 

짐을 
한번 져 보세요.

 

자연스럽게 
걸음걸이가 
조심스러워 집니다. 

 

절로 고개가 수그러지고 
허리가 굽어집니다. 

 

자꾸 시선이 
아래로 향합니다.

 

한 번 
실행해보십시요

 

누군가 
나를 기억해 주는 이가 있다는 건

참으로 고마운 일입니다.

 

누군가
나를 걱정해 주는 이가 있다는 건
참으로 행복한 일입니다.

 

괜찮은 거지?
별일 없지 ?
아프지마!

 

나도
누군가에게 고맙고 행복을 주는
사람이 되고 싶습니다.

 

행복은 멀리있는게 아닙니다.

내 마음 속에 
항상 나와 함께 있습니다~

댓글 0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32 맹인의 등불/정윤표 원방현 2017.09.18 12
431 종교와 관계없이/박해수 원방현 2017.09.18 14
430 국운(國運)이 쇠(衰)하면/이호식 원방현 2017.09.18 13
429 역사의 수레바퀴 원방현 2017.09.18 12
428 탈무드 이야기/김병학 제공 원방현 2017.09.10 25
427 심훈 시비 제막식 기념사/심천보 원방현 2017.09.08 11
426 카라바조의 생애/정유석 원방현 2017.08.30 15
425 풀꽃 시인의 인생/김세신 제공 원방현 2017.08.05 15
424 사냥 남자와 동굴 여자/정유석 원방현 2017.08.02 19
423 8가지 잘못/이무일 제공 원방현 2017.07.31 31
422 흘러가는 물도/김세신 제공 원방현 2017.07.30 13
421 맥아더/이호식 제공 원방현 2017.07.29 15
420 냇 터너의 반란/정유석 제공 원방현 2017.07.26 16
» 인생의 짐/김병철(CA) 제공 원방현 2017.07.23 22
418 칼럼: 對話의 妙 /글 장용복 원방현 2017.07.20 58
417 친구의 유물 원방현 2017.07.19 31
416 나를 위한 하루/김대호 제공 원방현 2017.07.08 33
415 두문불출 친구 원방현 2017.07.07 40
414 싸가지가 없다/김세신 제공 원방현 2017.07.07 32
413 구름은 지나가는 것 원방현 2017.07.04 15